상단여백
HOME 뉴스 행사뉴스
감리교평신도신문과 청장년경기연회, 비전교회에 코로나19 방역 사역비전교회 “방역에 매우 감사, 더욱 열심히 목회하겠다”
김형준 기자 | 승인 2020.02.29 08:43
방호복을 갖춘 방역팀
하늘샘교회 방역 중
수원한사랑교회 방역 중
꿈마을예인교회 방역 중
시온성교회 방역 중

코로나19가 전국을 강타하고 있는 이때 교회마다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교회는 손소독제를 배치하고 성도들이 직접 소독에 나서는 등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바이러스의 감염에 피해를 줄 수 있다는 생각에 예배 인원의 감소는 어쩔 수 없는 현상이 되었다. 특히 비전교회의 경우에는 방역이 힘들어 잔뜩이나 적은 성도들이 더욱 줄어들 수밖에 없는 현실이다. 온라인 예배도 힘든 비전교회는 방역이 남의 일인 것처럼 바라보며, 예배 중지를 억지로라도 감수할 수밖에 없었다.  

이러할 때 감리교평신도신문 임원진들과 청장년선교회경기연회연합회 회장단은 함께 손을 잡고 2월 28일 오후 4개의 비전교회에 방역 활동을 벌여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손놓고 있던 비전교회에 작으나마 희망을 불어넣어 주었다. 

방역팀은 마스크, 니트릴 장갑을 비롯해 온몸을 덮는 방호복까지 갖춰 철저하게 위생에 신경을 썼다. 그리고 대형 분무기와 함께 손분무기도 준비하고 여기에 75%로 맞춰놓은 알콜소독용액(75% 정도의 알콜소독용액이 살균력에 가장 우수하다)까지 마련해 전문가 수준의 방역이 이뤄졌다. 오후 1시 경에 시작한 방역은 오후 5시경에 마쳤다. 

이날 찾아간 교회는 경기연회 수원팔달지방에 있는 하늘샘교회, 수원한사랑교회, 꿈마을예인교회, 시온성교회였다. 비전교회가 힘들다고 하는 시대에 하나님의 뜻에 따라 사명을 갖고 열심히 목회를 해 나가고 있는 목회자들이었다. 또 마지막에서는 출발지점이었던 서광교회 예배당에도 방역했다.

방역팀은 코로나19를 박멸하겠다는 듯이 철저하게 소독했다. 교회 사택부터 시작해 계단과 계단 손잡이, 예배당의 바닥과 의자, 피아노와 강대상, 화장실, 문 손잡이, 목사님 서재와 친교실, 주방 등 사람들이 손닿는 모든 곳에 소독액을 뿌렸다. 소독액으로 교회 내 알콜 냄새가 많이 풍겼지만 방역팀들은 매우 기쁜 마음으로 최선을 다해 소독했다(이 소독액은 알콜이라서 몇 시간이 지나면 빠져나간다).

이에 목회자들은 매우 고마워했다. 한 목회자는 “지난 주 코로나 바이러스로 예배드리는 교인들의 숫자가 매우 줄어들었다. 교인들의 불안감을 조금이나마 씻어주기 위해서 교회에 방역을 하겠다고 알아보니 교회 구석구석 방역하는데 45만원이 들었다고 해서 엄두가 안 나 손놓고 있었다”며 “이렇게 철저하게 준비하고 방역을 해주는 팀들이 있어서 얼마나 힘되는지 모르겠다. 정말 감사하다. 더욱 열심히 목회를 해야겠다는 마음이 생긴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가는 곳마다 목회자들은 매우 고마워하며 음료수를 전했다. 또 방역하는 모습을 사진 촬영, 성도들로 하여금 교회에 오는 것에 안심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 방역에 대해 청장년선교회전국연합회 역대 회장인 장채광 장로는 “코로나19로 교회가 예배를 드려야 할지 말아야 할지 고민하면서 방역에 힘쓸 때, 비전교회는 방역에 더욱 힘들 것이라는 의견이 있어 같이 함께 힘을 모아보자고 했다”며 “비전교회가 생각보다 더 좋아하는 것 같아서 이번 일에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청장년선교회경기연회연합회 회장인 최동훈 권사는 “비전교회에 방역이 매우 필요하다는 사실을 실감할 수 있었다”며 “청장년선교회가 더욱 적극적으로 필요한 비전교회에 방역하도록 해야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 감리교평신도신문은 감리교회의 아름다운 소식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news@kmcdaily.com 으로 내용을 보내 주시기 바랍니다.
 

알콜소독용액
하늘샘교회 방역 중
하늘샘교회 방역 중
하늘샘교회 방역 중
하늘샘교회 방역 중
하늘샘교회 방역 중
하늘샘교회 방역 중
방역을 마치고 하늘샘교회에서 방역팀의 기념촬영
수원한사랑교회 방역 중
수원한사랑교회 방역 중
수원한사랑교회 방역 중
방역을 마치고 수원한사랑교회에서 기념 촬영
꿈마을예인교회 방역 중
꿈마을예인교회 방역 중
방역을 마치고 꿈마을예인교회에서 기념 촬영
시온성교회 방역 중
시온성교회 방역 중
시온성교회 방역 중
방역을 마치고 시온성교회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는 방역팀
서광교회 방역 중
서광교회 방역 중
서광교회 방역 중
서광교회 방역 중
방역을 마치고 서광교회에서 기념 촬영
방역을 마치고 기념 촬영

김형준 기자  news@kmcdaily.com

<저작권자 © 감리교평신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1사무실)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28길 10, 상가 109동 B101-465호(신수동)  
(제2사무실) 경기도 수원시 광교중앙로 170 효성해링턴타워 A동 2116호  |  대표전화 : 1522-3497
등록번호 : 서울, 아52802  |   발행인 : 대표이사 장채광  |  편집인 : 김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준
E-mail : news@kmcdaily.com
Copyright © 2020 감리교평신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